웨이브릿지의 미국 운용사 네오스, 인컴 ETF 3종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2년 8월31일 14:00
출처=웨이브릿지 제공
출처=웨이브릿지 제공

퀀트 기반 핀테크 기업 웨이브릿지의 미국 자산운용사 네오스(NEOS)는 현지 시장에서 옵션 인컴 상장지수펀드(Option Income ETF) 3종을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네오스는 웨이브릿지가 국내외 핵심 전력을 모아 미국에 설립한 합작법인 자산운용사다. 전통자산과 디지털자산을 포괄하는 투자상품 제공을 목표로 한다. 네오스에는 QYLD(약 9조원 규모), NUSI(약 8000억원 규모) 등 옵션 투자상품을 개발 및 운용한 경험이 있는 ETF 전문가가 있다는게 사측의 설명이다.

이번에 출시하는 상품은 ▲NEOS S&P 500 하이 인컴 ETF ▲NEOS 인핸스드 인컴 어그리게이트 본드(Enhanced Income Aggregate Bond) ETF ▲NEOS 인핸스드 인컴 캐시 얼터너티브(Enhanced Income Cash Alternative) ETF 등 3종목의 ETF로, 리스크 관리 인컴 전략을 활용한다.

모두 월 배당형 인컴 ETF로 미국 대표 주식을 비롯한 미 투자등급 채권 및 단기 국채 등 여러 자산군을 각각 기초자산으로 한다. 

이태용 웨이브릿지 글로벌전략총괄 겸 네오스 코파운더는 "차세대 옵션 인컴 기법을 접목한 이번 ETF는 미국의 재무어드바이저(financial advisors) 그룹을 포함한 기관 및 개인 등 다양한 투자자층이 선호하는 솔루션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종욱 웨이브릿지 대표는 "네오스를 통해 한 단계 진화된 자산운용업의 모습을 보여주고자 한다"며 "전통금융 ETF에 이어 내달 미국에서 디지털자산 기반의 투자상품 출시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