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 사면 NFT도 주는..'두나무 BC카드' 나온다
핀테크·블록체인 기업 최초 협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2월21일 10:07
출처=두나무
출처=두나무

업비트 운영사인 두나무가 오프라인에서 상품을 사면 메타버스에서 대체불가능토큰(NFT)이 지급되는 신용카드인 ‘두나무 BC카드’를 만든다.

두나무와 BC 카드는 21일 NFT·메타버스 기반 상업자표시신용카드(PLCC)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나무는 BC카드와 향후 ‘두나무 BC카드’를 출시할 예정이다. 두나무 BC카드를 이용해 오프라인에서 특정 상품을 구입하면 해당 상품이 두나무의 메타버스 플랫폼인 세컨블록에서 NFT로 구현될 계획이다.

다만 구체적인 출시일이나 NFT로 구현될 수 있는 상품의 종류, NFT 지급시 추가 비용 여부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두나무 측은 "오늘 막 MOU를 맺은 단계다. (두나무가) BC카드를 이용해 메타버스에서 NFT로 구현된다는 게 모델이고 상세한 내용은 만들어 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신용카드사와 핀테크·블록체인 기업이 최초로 협업을 추진한 사례다.

최원석 BC카드 사장은 "BC카드 고객이 새로운 디지털 금융 경험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업무 제휴를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피드백 2022-02-21 18:09:54
오픈시 NFT를 도난해서 주는 거여?

쉴드 2022-02-21 17:19:55
개나소나 갖고있는 NFT면 가치가 없을텐데

김 걸 2022-02-21 11:45:10
NFT가 유행이긴 하지만 가치가 있는 NFT여야죠.

태양의 기사 2022-02-21 11:08:05
근데 저 지급이 된 NFT를 과연 쓸 수 있는 날이 올지가 ㅋㅋㅋ 믿음이 없어요 두나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