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윗시황] "온체인 데이터로 본 비트코인 바닥 5.3만달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박상혁 2021년 11월18일 11:00

1.가상자산 분석가 플랜비: 11월에 비트코인이 적어도 9만8000달러(약 1억500만원)에 이를 것이라는 제 예측은 S2F 모델이 아니라 플로어 모델을 기반으로 합니다. 전에도 제가 말했듯이 저는 3가지 모델을 활용합니다.

1)S2F

2)플로어 모델

3)온체인 모델

그러니까 11월 비트코인 가격의 플로어 모델인 9만8000달러가 어긋나더라도 S2F나 온체인 모델이 틀렸다는 것은 아니라는 얘기입니다.

S2F 모델은? 금과 같은 희소 자원의 총 공급량을 연간 생산되는 자원의 양으로 나눈 지표입니다. 비트코인의 경우 3~4년 주기로 발생하는 반감기 때마다 희소성이 높아집니다. 이로 인해 가격이 상승할 것이라고 보는 것이 S2F 모델의 기본 전제입니다.

 

2.블록웨어 솔루션스의 윌 클레멘테 리드 분석가: 단기보유자의 이익실현 가격 지표는 비트코인 가격에 있어 중요한 지점으로 작용해왔습니다. 상승장에서는 이 지표가 바닥 신호를 알려주는 역할을 했습니다. 이 지표는 현재 5만3000달러(약 6260만원)에 위치해있습니다.

 

다음 내용은 '코인데스크 프리미엄'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