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XPO 2021]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가상자산 과세 유예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1년 11월15일 10:30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출처=DAXPO 2021 축사 영상 캡처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출처=DAXPO 2021 축사 영상 캡처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가상자산 제도가 뒷받침되기 전까지 과세를 유예해야 한다고 말했다.

15일 코인데스크 코리아와 부산제일경제가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에서 공동주최한 디지털자산박람회(DAXPO) 2021에서 윤석열 대선 후보가 영상으로 축사를 전했다.

윤 후보는 "미국 시장조사업체 가트너는 2030년 블록체인 산업의 부가 가치를 3530조원으로 분석했다"며 "또한 2026년까지 최대 183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전망했다. 블록체인 산업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의 '화수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런 블록체인 산업에 대한 투자가 확대되고 발전하기 위해서 정부 역시 시장의 변화와 기술의 흐름에 맞춰 디지털 경제의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며 "뿐만 아니라 가상자산 범죄 피해 예방과 투자자 보호 역시 발 빠르게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가상자산 소득에 대한 과세 역시 가상자산에 대한 제도적 뒷받침이 충분히 이뤄질 때까지 유예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DAXPO 2021 개최를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국내 유일 블록체인 규제 자유특구인 부산에서 뜻깊은 행사를 열어주신 코인데스크 코리아와 부산 제일경제 관계자 분들께 깊이 감사 드린다"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혁신적이고 포용적인 디지털 경제의 청사진을 그려나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 영상 축사

여러분 반갑습니다.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 윤석열입니다.

디지털 자산 박람회 댁스포 2021 개최를 진심으로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국내 유일 블록체인 규제 자유특구인 부산에서 뜻깊은 행사를 열어 주신 코인데스크 코리아와 부산제일경제 관계자 분들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블록체인 기술은 디지털 경제의 기반이며,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지닌 시장입니다.

미국 시장조사업체 가트너(Gatner)는 2030년 블록체인 산업의 부가가치를 3530조원으로 분석했습니다.

또한 2026년까지 최대 183만 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전망되면서 블록체인 산업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의 ‘화수분’이 될 것입니다.

이러한 블록체인 산업에 대한 투자가 확대되고 발전하기 위해서는 정부 역시 시장의 변화와 기술의 흐름에 맞춰 디지털 경제의 미래를 준비해야 합니다.

뿐만 아니라 가상자산 범죄 피해 예방과 투자자 보호 역시 발빠르게 준비해야 합니다.

가상자산 소득에 대한 과세 역시 가상자산에 대한 제도적 뒷받침이 충분히 이뤄질 때까지 유예해야 할 것입니다.

이번 박람회를 통해 혁신적이고 포용적인 디지털 경제의 청사진을 그려 나가길 기대합니다.

다시 한번 뜻 깊은 박람회 개최를 준비해 주신 관계자 여러분과 자리를 빛내 주신 모든 분들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블루스 2021-11-15 16:27:26
2030 표심에 따라 승부가 갈릴 거 같으니까 전직 대통령 이름까지 내 걸고 .. 이게 뭐 하는 짓입니까 이게?

coco srlee 2021-11-15 15:47:30
투자자 보호는 남몰래 하고 주식이 5천부터인데 코인은 250만 원부터이라니 제발 제대로 법안 만들고 과세 합시다.

2021-11-15 14:21:50
다좋은데 기형적인 업비트의 독점구조를 앖애고 수수료 경쟁을 붙여 국민의 돈을 빨아먹는 걸 먼저 바꾸라 업비트 하루 수익이 100억이 넘는다 한다

황 보라 2021-11-15 12:33:25
정부에서 섣부른 과세로 산업 축소를 촉진시키지 말고
디지털자산관리감독원 설립을 빠른 시일내에 추진하여
가상자산에 대한 깊은 연구와 미래 발전성에 대해 공부해야 한다.

피드백 2021-11-15 12:26:22
'새 술은 새 부대에' 윤 호보님 말씀대로 과세는 가상 자산에 대한 제도적 뒷받침이 충분히 이뤄질 때까지 유예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